검색

코로나19’ 확산으로, 전국 태권도 승품․단 심사 잠정 중단

23일 정부가 위기경보를 ‘경계’에서 ‘심각’ 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대한태권도협회는 태권도 수련생들의 안전과 코로나 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국기원과 결정

- 작게+ 크게

WTU
기사입력 2020-02-26

▲     ©WTU

  

코로나 19’ 확산으로 전국의 태권도 승품단 심사가 잠정 중단된다.

 

최근 코로나 19의 전국적 확산으로 지난 23일 정부가 위기경보를 경계에서 심각단계로격상함에 따라, 대한태권도협회(회장 최창신)는 태권도 수련생들의 안전과 코로나 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국기원과 협의하여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전국의 태권도 승품단 심사는 전면 중단될 예정이다. 협회는 일선 태권도장의 어려움을 고려하여 추후 정부의 위기경보가 경계이하로 하향 조정 시 찾아가는 심사제도등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Comment>https://www.facebook.com/plugins/post.php?href=https%3A%2F%2Fwww.facebook.com%2Ftaekwondophoto%2Fposts%2F2949787831751353&width=500

 

                         World Taekwondo United News (WTU-news 세계태권도연합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World Taekwondo User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