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ENG-KOR)The World Martial Arts Mastership(WMAM) opens in Cheongju in September

세계무예올림픽(WMAM) 오는 9월 청주에서 개최된다

- 작게+ 크게

WTU
기사입력 2016-04-09

 

▲     © WTU


- A festival of more than 2000 Martial Arts Masters from more than 50 countries participate in 15 martial arts events .

Coming May, WMC- the IOC of martial arts world- will be established

 

Chungcheongbuk-do province of Korea ,having always dreamed of becoming a sanctuary for the world of martial arts, will host a 2016 event of Olympic magnitude: the Cheongju World Martial Arts Mastership (Lee, Si Jong, Chairperson of Organizing Committee) beginning September 3rd for6days in the Cheongju area.

 

Participants will be expected from more than 50 countries, with over 2000 masters taking part in 15 martial events. This mastership would be the final achievement of several ventures that Chungcheongbuk-do have implemented in an effort to bring attention to martial arts..

 

Chungcheongbuk-do has been a leader in martial arts. It has hosted the World Martial Arts Festival every year in Chungju , served as the head office of the UNESCO advisory organization World Martial Arts Union and proceeded in constructing an International Martial Arts Center under the UNESCO. Taking this opportunity for this enormous Olympic-style event, the World Martial Arts Mastership committee intends for it to be set up as an official organization this coming May. The WMC’s role will be that of an International organization to the Matership in the future. The WMC, equivalent to the IOC of the Martial Arts world has a head office in Chungcheongbuk-do for the World Martial Arts Mastership. There is continuous collaboration with UNESCO on the International Martial Arts Center.

 

For the past several years, discussion has involved government academic services, universities, and research organizations. Preparation has been made by martial arts experts who have participated in international academies and international conferences.

 

By gathering all masters of official and unofficial games at one particular site, it is expected that this will be the largest martial arts event in the world. In the meantime, the martial arts academic scholars will be invited to research and discuss martial arts and its role in the future.

 

Accordingly, the Organizing Committee (Chairperson Lee, Si Jong, Chungcheongbuk-do Governor) is the founding and organizing bureau of the 40 or more staff preparing for the Mastership.

 

Meanwhile, ‘Harmony of the World Martial Arts’ is the Slogan of the upcoming Mastership. The martial arts begins by testing or battle and survival skills., end with harmonization that leads to world peace. The cultural events ‘Jikji Korea’ that will be held at the same time during the tournament, hosted by Cheongju, is expecting for an international event that harmonizes together literary arts and martial arts.

 

There are a 13 martial arts events that include Taekwondo, Taekkyeon, Ssireum, Horseback Archery, Korea Hapkido from host country Korea and Kurash from Uzbekistan Sambo from Russia, Kendo and Judo from Japan, Muay from Thailand, Kickboxing and Jujitu in the European style, Wushu from China and two special events of acting performance and record competition English web site

 

2016 Cheongju World Martial Arts Masterships Organizing Committee.

Go to the official website in Englishhttp://www.2016martial-arts.kr/home_eng/main.php

 

 

            세계무예올림픽(WMAM) 오는 9월 청주에서 개최된다.

 

-15개종목 50여개국 2천여명의 무예지존들의 향연 이루어질듯

-오는 5, 무예계의 IOCWMC 설립예정

 

세계무예의 성지를 꿈꾸는 대한민국 충청북도가 세계무예올림픽인 2016 청주세계무예마스터십대회(조직위원장 이시종)를 오는 93일부터 6일간 청주시 일원에서 개최한다.

 

15개종목 50여개국 2천여명이 참가가 예상되는 이 대회는 이러한 과정에서 이번 개최되는 세계무예마스터십대회는 그동안 충청북도가 무예와 관련해 노력해 온 여러 사업중에서 마지막 목표 사업이다.

 

충청북도는 그동안 무예와 관련해 여러 가지 노력을 기울여 왔다. 충주에서 매년 세계무술축제를 개최하고 있고, 유네스코자문기구인 세계무술연맹 본부가 있으며, 유네스코 산하 국제무예센터가 건립이 시작되었다. 그리고 최근 이번 무예올림픽을 계기로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가 정식 기구를 오는 5월에 설립할 예정이다. 앞으로 이 대회와 관련된 국제기구의 역할은 WMC에서 모두 관장하게 된다. WMC는 앞으로 무예계의 IOC와 같은 기구로 충청북도에 본부를 두고 세계무예마스터십대회의 운동을 하게 되며, 유네스코 기구인 국제무예센터와도 업무협약을 통해 지속적인 세계무예운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 대회는 지난 수년간 정부의 학술용역과 각 대학의 연구기관을 통해 기본계획을 세웠고, 무예전문가들이 대거 참여하여 2회에 걸친 국제학술대회와 국제회의를 통해 준비를 해 왔다. 특히 각국의 전통무예중에서 세계화를 이룬 종목을 중심으로하는 정식종목과 아직은 세계화를 이루지 못했지만 많은 무예인들이 참여할 수 있는 특별경기를 마련하여 세계무예인들이 한자리에서 기량을 펼치는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의 종합무예이벤트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국제무예학계의 학자들을 초청해 개최되는 국제학술대회역시 역대 최대 규모의 무예학자들이 참여하는 자리로 무예연구와 미래 무예세계를 논의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지난해 11월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 충청북도지사)가 설립되었고, 조직위원회 사무국 40여명이 대회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역대 최대 규모의 국제종합무예대회로 기존 목표인 30개국 16백여명의 선수단을 넘어서 각국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이 대회의 세계무예의 조화를 슬로건으로 내세우고 있다. 과거 생존을 위한 전쟁기술에서 출발한 무예가 이제는 세계평화를 위한 조화를 만들겠다는 취지가 담겨 있다. 특히 문화행사로는 대회개최기간중에 함께 개최되는 직지 코리아문화축제를 개최해 개최지인 청주시는 문()과 무()의 조화로운 국제이벤트를 기대하고 있다. 이 대회의 정심종목에는 종주국이 한국인 태권도, 택견, 씨름, 기사, 한국합기도를 비롯하여 우즈베키스탄의 크라쉬, 러시아의 삼보, 일본의 검도와 유도, 태국의 무에이, 유럽스타일인 킥복싱과 주짓수, 중국의 우슈 등 13개종목이며, 특별종목으로는 연무와 기록경기 2개종목이다.

 

2016청주세계무예마스터십대회조직위원회 공식 홈페이지 http://www.2016martial-arts.kr/

 

우용희 기자. WTU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j/news_view.php on line 8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World Taekwondo User News. All rights reserved.